식은 땀이 나면 몸이 허하다?

2023-09-18
조회수 152


우리나라에서는 예전부터 땀이 건강을 대변하고 했습니다.

상당수의 부모들이 아이가 식은땀을 많이 흘려서 보약(녹용)을 먹이곤 했죠.

그리고 아이가 식은땀을 많이 흘리는 것이 혹시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닐까 하고

병원을 찾는 부모도 많습니다.

아무래도 대개 부모들은 식은땀 하면 제일 먼저 몸이 허 하니 녹용을 먹여야 한다는 생각을 떠올릴 것입니다.

실제로 많은 할머니와 부모들이 어릴 때 녹용을 안 먹이면 나중에 몸이 약해져서 두고두고 고생하게 되니 어릴 때 

몸 보신해서 기초를 튼튼하게 해둬야 한다고 생각한답니다.

아이가 건강해 보이고 잘 먹고 잘 놀아도 땀을 많이 흘리면 부모들은

혹시 우리아이가 몸이 허한 것은 아닌가 고민을 합니다.

하지만 의학적으로 식은땀은 대개의 경우 괜찮답니다.

의학적으로 땀을 많이 흘리는 것은 우선 정상으로 보며 그 밖에 날이 덥거나, 방이 덥거나, 옷을 많이 입었거나, 

병이 나서 체온이 올라갔거나, 병 때문에 땀 조절 기능이 저하된 경우에도 땀을 많이 흘릴 수 있습니다.

물론, 몇 가지 특이 한 병으로, 예를 들면 선천성 심장 질환이나 갑상선 기능 저하증이나 결핵과 

같은 만성 소모성 질환이 있어도 땀을 많이 흘리긴 합니다만, 확률로 보면 정상인 경우가 월등히 많습니다.

하지만 단순히 땀이 많이 나서 몸이 허할까 걱정이다?

한마디로 정리하자면 식은땀은 대개 괜찮은 것입니다.

몸이 허해서 나는 것도 아니고 감기약이 너무 독해서 나는 것도 아닙니다.



땀이 많은 것은 대개의 경우 정상입니다.


아이들은 원래 땀이 많습니다.

사람의 몸에는 200만 개나 되는 땀샘이 있죠. 이 땀샘을 통해 나오는 땀은

우리 몸의 체온을 조절하고 몸 안의 노폐물을 제거하는 역할을 합니다.

아이들은 어른에 비해 피부 단위 면적당 땀을 더 많이 흘리는 특성이 있답니다.

특히 땀샘이 많이 모여 있는 이마나 뒷머리, 손바닥, 발바닥 등은 식사를 하거나

조금만 힘이 들어도 많이 송골송골 맺히는 경우가 흔하답니다.

또한 아이들은 아직 미숙해서 어른과는 달리 땀을 제대로 조절할 수가 없으며

어떤 때는 아무런 이상이 없는데도 땀을 지나치게 많이 흘리기도 하고

잠을 잘 때 베개가 땀으로 홈 뻑 젖기도 합니다.

이렇듯 아이들은 원래 땀이 많답니다.

✔️ 땀은 대개 체질적인 것으로 걱정은 그만!


하지만 땀이 많은 것이 간혹 문제가 되는 경우도 있답니다.


열이 나는 병에 걸리면 열을 떨어뜨리기 위해서 땀을 많이 흘립니다.

이런 경우 처음에는 열 때문에 정신이 없다가 상태가 좀 좋아지면

그때부터 땀에 신경이 쓰입니다.

해열제를 쓰게 되면 땀을 날려 버릴 열이 없어지기 때문에

만들어진 땀은 피부에 남아 더 축축해 집니다.

또 결핵에 걸리면 장기간 미열이 지속되어 식은땀을 계속 흘릴 수 있는데,

이 때문에 식은땀을 흘리면 결핵에 걸린 거라고 생각할 수 있죠.
하지만 아이들이 결핵 때문에 땀을 많이 흘리는 경우는 극히 드물기 때문에

식은땀이 난다고 결핵을 의심할 필요는 없답니다.

물론 땀이 나면서 미열이 지속되는 경우는 그 원인을 밝히는 것이 중요합니다.

선천성 심장 병이나 갑상선 기능항진증과 같이 아이의 체력을 소모시키는 병에 걸려도 땀을 많이 흘리는데, 

이런 아이들은 땀을 흘리는 것 이상으로 아파 보이는 데다

숨이 차기도 하고 헐떡이고 힘들어 하기도 합니다.

그밖에 당뇨가 있어서 인슐린을 맞는 아이가 갑자기 식은땀을 많이 흘린다면 저혈당을 의심하고 

즉시 조치를 취해야 합니다.

⭐ 이럴 때는 급한 대로 우선 사탕을 한 두개 먹이세요!


의학적인 판단은 전문가에게!


옳고 그른 것에 대한 판단은 전문가에게서 구하세요!

땀이 많이 나면 허한 것이니 녹용을 먹여라, 눈 밑이 검으면 신장이 약하니 뭐를 먹여라, 머리가 아프면 혈압이 높은 것이니 뭐가 좋다, 

아이가 열나고 손발이 차면 체한 것이니 뭐가 좋다. 기침이 심하면 결핵 기가 있는 것이니 뭐가 좋다. 등

주변 사람이나 자신의 경험에 의존하여 판단하는 행동은 금물입니다!

절대 개개인의 특별한 상황을 보편적인 상황으로 판단해서는 안됩니다.

⭐⭐ 의학적인 판단은 전문가인 의사에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