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기생충이 있을까요?

2021-09-10
조회수 311



기생충 약을 복용하는 게 옛말이라고 생각하실 수 있는데요. 

요즘에도 기생충에 감염되고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그 시절에는 기생충의 종류가 많았지만 생활 환경이 많이 좋아져서 

먼 이야기로만 생각했지만 실제로 일부 지역에서는 다섯 명 중 한 명 꼴로 

기생충에 감염되어 질병을 호소하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설마 기생충이 있겠어? 




하는 생각에 그 동안 기생충이 있는 아이를 방치해서 감염이 되었다고 하네요. 

그래서 오늘은 기생충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합니다.








현재 아이들에게도 기생충이 생길 수 있어요.


기생충을 생각하면 회충, 요충, 십이지장충을 뜻합니다.

아기들은 먹는 것에 한계가 있기 때문에 기생충이 생기지 않을거라고 생각하곤 하는데요. 

아기에게도 기생충이 생길 수 있다고 합니다. 기생충은 눈에 보이지 않아서 잘 모르지만, 

요충은 아기 엉덩이 근처에 하얀 실같이 꿈틀거려서 엄마들이 놀라서 달려오곤 하는데요. 









요충은 놀이방이나 유치원 등 단체생활을 하는 공간에서 옮을 수 있습니다. 

화장실을 다녀온 후에는 반드시 손을 씻는 습관을 들어야 하며, 

변기는 항상 깨끗하게 유지하고 다른 아이들이 지저분하게 사용하였다면 반드시 소독 후 사용하는 게 좋습니다.












기생충 중 요충은 위에서 말씀 드렸듯이 단체생활에서 쉽게 걸릴 수 있는데요.



예방을 위해서는 청결을 신경 써야 합니다. 

화장실 사용방법도 아이들에게 가르쳐주는 게 좋은데요. 

손 씻기가 가장 중요한 방법이며, 두 번째는 청결하게 닦기 등입니다. 

요충이 있는 아이들의 경우 변기나 옷에 묻혀서 

다른 아이들의 손이나 입으로 감염될 수 있기 때문에 청결에 더더욱 신경을 써야 합니다.




요충약은 식구들이 모두 2주 간격으로 두 번 이상 섭취를 해야 합니다.

약은 신생아 때부터 사용할 수 있으며, 어른이나 아이나 같은 용량을 사용합니다. 

요충알이 남아있으면 다시 감염될 수 있기 때문에 입고 사용했던 옷이나 이불 등을 깨끗하게 세탁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기생충에 대한 몇 가지 오해가 있습니다.

바닷물고기에는 기생충이 없다고 생각하는데요. 


바닷물고기에도 기생충이 있을 수 있어 잘 씹지 못하는 아이에게는 금방 잡은 활어회를 먹이지 않는 게 좋습니다.

장시간 냉동한 뒤 적당한 가공을 거친 것이라면 안전하고, 아이들에게는 익힌 생선이 가장 안전합니다.




소고기, 돼지고기 육회는 안전할까요?

소고기는 흔히 참기름 바르면 기생충이 다 죽는다 라는 말이 있죠, 

하지만 이 부분은 사실과 무관합니다. 

육회를 참기름에 듬뿍 버무려도 기생충은 죽지 않기 때문에 아이에게는 먹이지 않는 게 좋습니다. 


“돼지고기가 안전하지 않다는 건 다 옛말이야!” 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지만, 

기생충 전문가들은 돼지고기 육회야말로 다른 어떤 음식보다 위험하다고 합니다. 돼지고기 육회는 피해주세요.

0